김태균 (TAKEONE) 종착역

이 전화 받지 않았어야 했어
이렇게 될 줄 알았어야 했어
난 준비 안 됐어 하나도
너처럼 정리하고 있을 걸 그랬어 나도
마지막으로 날 만나러 온 너한테
그냥 꺼져버리라고 화만 냈어
나 자존심 상해서
멀리 온 걸 알면서도 널 바로 돌려보냈어
몇 시간이 지나 이제야 실감이 나
이대론 안 되겠어 널 봐야겠어
이번엔 내가 갈 테니까 제발 잠시만
아직 내 진심을 너한테 다 못 전했어
나도 내가 뭘 원하는지 잘 모르겠어
이제 와서 염치 없는 거 알지만
이런 식으론 난 못 끝내겠어
너도 진심이 아닌 걸 알아 거짓말 하지 마

나 널 위해서
백만 원이 넘는 운전 학원에 다녔는데
나 진짜 널 위해서
몇번이고 떨어져도 다시 시험 쳤었는데
나 이제 뭘 위해서
조금만 기다리면 데리러 갈 수 있었는데
더이상 이걸로 싸울 필요가 없었는데
오늘
나 드디어 면허 시험에 붙었는데


마지막까지 커피도 못 산 내가 창피해서?
너랑 데이트할 돈도 부족 했을 때
내 집에서만 보자고 했던 내가 한심해서?
난 상관없었는데 네가 아무것도 없을 때도
넌 억울했어? 요즘 따라 너만 내서?
너는 다를 거라고 난 믿었는데
결국 내 음악이 생각보다 잘 안 돼서?
아님 부모님과 친구 혹은 너네 밴드
네 주변 사람들이 와서 또 날 욕했어
또 남과 비교하면서 내 이름 꺼낼때
너는 또 맞장구치면서 쪽팔려 했어?
야 너 완전 변했어 네가 연예인이 되면서
더는 널 빛내줄 장식품이 난 못돼 줘서
그래? 대학도 못 간 내가 멍청해서?
아니면 너가 보기에 내 얼굴 못생겼어?
너 혼자 해외 여행 간다 했을 때
너 꿍꿍이가 뭔지 알아챘어야만 했어
너랑 싸우고 나서 몇 달 연락 끊었을 때
너 한번 클럽 갔던 거 알아 혹시 그때였어?
나 말고 다른 놈 전화 받았을 때
너 목소리 달라졌다고 내 친구가 그랬어
그래 뭐 씨발년 차라리 잘 됐어
너한테 이제는 사과라도 난 받아야겠어

나 널 위해서
같이 여행 갈 돈 이백만 원 모아 두었는데
나 진짜 널 위해서
먹고 싶은 것도 참고 밥을 맨날 굶었는데
나 이제 뭘 위해서
조금만 기다리면 널 따라 갈 수 있었는데
더이상 너 혼자서 갈 필요가 없었는데
이번
행사만 하면 함께 할 수 있었는데

그래 그래 그래
그래 곰곰이 생각해보니까
요즘 연락도 잘 만나지도 않았네
너랑 입장을 바꿔서 생각해보니까
너만 왔다 갔다 날 보러 왔던 것 같아
우리 예전과 반대로
싸울 때면 져주지도 않았네
너한테 화만 내고
나도 지쳤나 봐
같은 걸로 계속 치고받아 봐도
단 하나도 달라지는 게 없잖아
네가 받아들이지 못할 걸 내가 알았다면
거짓말이라도 해둘걸 그랬나 봐
너를 만나기 전 일 캐 물어봤던 건 너잖아
이제 와 후회해봐도 소용없잖아
이게 미안할 게 아닌데도 수백 번 말했어
그래 내가 잘못했어
우린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은데
일만 하다가 이렇게 끝내고 싶지 않은데
어제 만나자고 했을 때 보러 갈 걸 그랬어
부산 놀러 가자했을때 같이 갈 걸 그랬어
공연장에 널 혼자 두고 가지 말 걸 그랬어
괜한 자존심 부리지 말 걸 그랬어
미안하단 말이 나도 듣고 싶어서 그랬어
내가 잘할 테니까 딱 한 번만 더 기회 줘

제발 널 위해서
삼천만 원 결혼 자금 만들고 있었는데
나 진짜 널 위해서
내 새 앨범도 사랑 노래로 만들고 있었는데
나 이제 뭘 위해서
조금만 기다리면 들려줄 수가 있었는데
더이상 내 음악 싫어할 필요가 없었는데
다시
너한테 사랑받을 자신 있었는데

우리 사이가 겨우 이 정도는 아니잖아
우리 관계 문자 하나로 끝낼 건 아니었잖아
우리 한 달 동안 같이 생각하기로 했잖아
그러고 아직 이 주 정도 밖에 시간 안 됐잖아
결혼 얘기 먼저 꺼냈었던 건 너잖아
우리 영원하자 네가 먼저 약속했었잖아
내가 너한테 뭘 그리 잘못했어?
내가 할 수 있는 건 이미 다
전부 다 했어

나 널 위해서
백만 원이 넘는 운전 학원에 다녔는데
나 진짜 널 위해서
같이 여행 갈 돈 이백만 원 모아 두었는데
나 이제 뭘 위해서
삼천만 원 결혼 자금 만들고 있었는데
니 영원 하잔 약속 난 믿고 있었는데
난 그 말만 믿고서 버티고 있었는데
나 널 위해서 진짜 널 위해서
난 뭘 위해서
도대체 뭘 위해서 뭘 위해서 뭘 위해서
나 이제 널 위해서라면
그만둘 수도 있었는데
난 널 위해서 죽어줄 수도 있었는데